‘유기농’과 ‘무농약’ 차이 아시나요? [팜모닝 신선마켓]



유기농과 무농약, 도대체 뭐가 다른 걸까요? 알기 쉽게 정리해드립니다.


마트 등에서 장을 볼 때 선뜻 다가가기 어려운 코너가 하나 있습니다. 바로 친환경 농산물, 유기농 농산물 코너죠. 유기농이 좋다는 얘기는 익히 들어서 알고 있는데, 그럼 무농약은 또 뭐가 다른 걸까요? 유기농이 농약을 쓰지 않는 건 줄 알았는데 그것 말고 다른 무언가가 있는 걸까요?


유기농과 무농약, 차이점은 화학비료


유기농은 합성 농약을 비롯해 화학비료를 사용하지 않고 재배한 농산물에 부여되는 인증마크입니다. 지렁이 농법, 오리 농법 등은 대체적으로 유기농 농산물을 재배할 때 많이 쓰이는 농법이죠. 화학비료와 농약을 쓰는 대신, 동물을 길러 이들이 벌레를 잡아먹게 하고 배설물을 거름으로 사용해 농사를 짓는 겁니다. 이렇게 3년 동안 땅에 농약과 화학비료를 사용하지 않으면 비로소 유기농산물 인증을 받을 수 있습니다. 상당히 까다로운 인증이라고 할 수 있죠.


반면에 무농약 인증은 농약은 사용하지 않되, 화학비료를 권장량의 3분의 1만 사용해 생산된 농산물에 부여됩니다. 유기농보다는 상대적으로 덜 까다롭다고 할 수 있겠죠. 그러나 무농약 농산물도 친환경 농산물에 포함됩니다. 그러니까 친환경 농산물이라는 큰 카테고리 안에 유기농과 무농약 농산물이 들어가는 개념이라고 볼 수 있겠습니다.


친환경 농산물, 왜 가격이 비싼가?



유기농산물의 평균가격은 일반 농산물 가격의 1.7배가량 됩니다. 거의 두 배 가까이 차이가 나는 셈이죠. 이렇게 비싼 가격에도 불구하고 소비자들이 유기농을 구입하는 데에는 어떤 이유가 있을까요?

한국농촌경제연구원에 따르면 친환경농산물 구매 동기의 주된 이유는 안전성 및 건강에 좋을 것이라는 생각 때문이었다고 합니다. 실제로 유기농산물의 경우에는 관행 농업(일반적인 농업)을 했을 때보다 영양성분이 높게 나타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유기농 쌀은 필수아미노산 등이 풍부하게 나타났으며, 유기농 케일과 상추, 파 등에서도 비타민C 등이 더 많이 포함되어 있었다고 합니다.

뿐만 아니라 요즘 소비자들은 점점 더 친환경적인 가치 소비를 하려는 경향을 보입니다. 때문에 친환경 제품에 대한 니즈가 이러한 유기농, 무농약 농산물의 소비를 더욱 촉진시키고 있죠.


화학비료, 이것만 기억하세요



그래서 유기농과 무기농이 어떻게 다른가? 하는 질문에는 한 단어로 정리할 수 있습니다.


'화학비료'의 사용 유무!


이것만 기억하셔도 유기농과 무기농을 구분하는 데에는 어려움이 없으실 거예요.


이같은 농산물 인증제도를 소비자들이 알기 쉽게 설명하고, 이에 따른 장점을 어필할 수 있다면 판매자도 훨씬 수월한 마케팅+판매전략을 세울 수 있습니다. 어떤 차이점이 있는지 자세히 알리지 못한 채 가격만 높게 책정되어 있다면, 그 어떤 소비자도 선뜻 구매하려 하지 않는다는 사실을 명심하세요!



다른 인증제도인 HACCP와 GAP가 궁금하다면 아래 글도 확인해보세요!